본문 바로가기

피의자

각목으로 초등생 때려죽인 교사, 죽을때까지 때리고 5년, 초등학생 구타 사망 피의자 징역 5년 초등학생 구타 사망 피의자 징역 5년 도벽이 있고 좋지 않은 습관이 있어서 엄마가 한 시설에 12살짜리 아이를 맡겼다고 해요. 그런데 아이가 거짓말을 하고 불손하게 태도를 해서 맡았던 선생님이 아이를 각목으로 3시간동안 폭행을 했다고 합니다. 쓰러진 후 24시간 방치를 했고, 아이는 결국 체내 과다 출혈로 사망을 했어요. 지쳐 쓰러질때까지 때린거면 진짜 아이가 얼마나 고통스러웠을지 상상도 안되는데 고작 징역 5년이 말이 됩니까?? 더군다나 1심에선 3년 6개월?? 허허허..... 어떤 이유가 있건 저건 너무한것 아닌가 싶은데, 우리나라에 법이란게 있긴 한건가요???.. 사람을 죽였는데 엄벌 5년? 진짜 어이가 없어서 웃음이 나옵니다... 출처 - 이슈인 더보기
서초구 묻지마 살인사건, 궁금한 이야기Y, 반포, 공익요원 살인사건 피의자 유영철을 롤 모델로 삼고 살인을 저지른 공익근무요원.. 이 방송을 검색하고 나서 안 사실이지만 범행전에 살해 순위를 정하고, 언제라도 살인을 할 수 있게 몸을 단련하자 등의 내용이 포함된 행동수칙 12개를 정해 놓기도 했다네요.. 사람 죽일때 쾌감을 느끼고 한명 밖에 못죽인게 아쉽다는 인터뷰 내용... 반성의 기미가 전혀 없는 저 떳떳함이 정말 무섭습니다.. 날이 가면 갈수록 범죄는 점점 더 심해지고 흉흉해지고.. 하... 출처 - fmkorea 더보기